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책으로 책하다' 블로그의 새로운 운영 방향 안녕하세요. '책으로 책하다' 운영자입니다. 최근 들어 블로그 활동 및 방문, 댓글 활동 제대로 하지 못해서 죄송하다는 말씀 먼저 올립니다. (제가 이런 말씀 드릴 정도의 자격이 있다면 말이죠.) 2013년 4월 16일에 처음 문을 열어 책으로 세상을 바꿔 보겠다는 일념 하에 지난 1년여 동안 나름대로 열심히 블로그를 운영해 왔습니다. 당시가 개인적으로 꽤 힘든 시간이었는데, 블로그를 하면서 많이 치유될 수 있었습니다. 저를 버티게 해준 것들 중 하나였다고 할 수 있겠네요. 양질의 콘텐츠를 전해드리려고 노력했지만, 많은 분들께 전해드리는 건 실패한 것 같습니다. 그래도 소중한 분들 많이 알게 되었고 소정의 소통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러던 올해 3월 원하던 곳으로 이직을 하게 되었습니다. 지금 적응.. 더보기
2014년 새해 인사 및 휴재 공지 어김없이 일 년의 첫 날이 돌아왔습니다. '마지막'이란 말을 좋아하지 않아서, 첫 날에 포스팅을 하게 되었네요. 물론 정리를 하고 계획을 세우자면, 마지막이 있고 그 다음 시작이 있어야 하지만요. 저번에 블로그의 2013년을 돌아보는 포스팅을 했기 때문에 블로그에 대한 정리는 굳이 하지 않겠습니다. 간단한 개인사 정리만 하도록 하죠. 개인적으로 2013년은 '시작'의 해였던 것 같습니다. 생전 처음 블로그를 제대로 시작해 보았고, 자연스레 글이란 것도 아마 제대로 시작해본 것 같습니다.(제가 사실 고등학교 때만 해도 작가 지망생이었는데 말이죠. 꿈을 못 이룬 대신 이렇게나마 부여잡고 살고 있네요.) 그리고 지극히 개인적인 사항인데, 2013년에 비로소 여자친구의 부모님께 저의 존재를 알릴 수 있었어요. .. 더보기
블로그 글이 다음 검색에서 삭제되다... 도와주세요 바로 어제 저녁이었습니다. 네이버에서는 '저질 블로그'로 낙인되어 검색이 되지 않는 거나 다름 없는 상태에서, 그나마 저의 블로그를 지지하고 있던 다음 검색에서 제 블로그 글들이 모조리 삭제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모골이 송연해지더군요. 설마설마 하면서 요즘 글들이 검색되지 않는 것뿐이라고만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예전 글들까지 검색해본 결과 모조리 삭제되고 말았더군요. 도대체 이게 어찌된 일인지... 황당하고 어이없었다가 분노가 치밀어 문의를 했습니다. 그리고 문의를 하면서 두 개의 블로그를 찍어 경고를 날리던가 폐쇄를 해달라고 했습니다. http://blog.daum.net/mooncourt/8473393http://blog.daum.net/4855028/15969218 이 두 개의 블로그입니.. 더보기
[다음뷰] 블로그 초보의 좌충우돌 2013년 지난 날들을 기억하고 회고하고 반추하는 건, 인생에 있어서 꼭 필요한 일입니다. 일정한 날들을 정리하지 않으면 앞으로 나아가기가 힘들기 때문이죠. 과거가 뒤죽박죽이면 오히려 과거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오늘을 살아가고 내일을 살아가기 위해 어제를 정리할 필요가 있는 것입니다. 이는 매시간, 매일, 매달, 매년마다 반복되곤 합니다. 이번에 [View 다음뷰]에서 2013년을 돌아본다는 의미에서 '회고전'을 진행한다는 것은 그래서 굉장히 뜻깊은 행사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상금을 타고 싶은 마음도 있지만 워낙 많은 분들이 참가하시기에 불가능할거라 예상이 되기에, 순수한 의미(?)의 회고전을 열어보려 합니다. 다른 많은 분들과는 달리 저는 올해 처음으로 블로그를 시작했기에 조금은 다른.. 더보기
추석맞이 '책으로 책하다' 돌아보기 - 다음뷰 BEST & PICK 안녕하세요. 추석 연휴도 끝나고 주말마저 끝나는 일요일이네요. 내일부터는 다시 지난한 일상을 반복해야 하는데요. 참으로 힘이 나질 않네요. 그래도 2주, 3주 뒤에 쉬는 날(10월 3일, 10월 9일)이 있다는 거! 지난 이틀 동안 제 '블로그 정리 및 자랑'이라는 아주 사적이고 뻘짓(?)에 가까운 글을 봐주시느라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사실 3회로 끝내기에는 턱 없이 부족하지만, 민폐인 것 같구요. 종종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다음뷰 BEST & PICK 제가 4월 16일부터 블로그를 시작해서 처음 다음뷰 베스트에 오른 게 6월 15일이었습니다. 이어서 6월달에서 4번의 베스트를 거머줬는데요. 그 중에 '그때 그시절로 돌아가보자, 1990년대 일본 만화 양대산맥'은 다음 메인에 뜨기도 했었죠. 당시 흥분을.. 더보기
추석맞이 '책으로 책하다' 돌아보기 - '반디&View 어워드' 안녕하세요. 그동안 나름 진지한 글들만 써와서, 사적이고 말랑말랑한 이야기를 하려니 어색하네요. 장장 5일에 걸친 한가위를 맞이하는 겸, (쉬어간다는 의미로다가. 여러가지로 힘에 부치는 시기이기도 하구요.) 장장 5개월동안 꾸준히 달려온 '책으로 책하다'를 돌아본다는 의미도 있습니다. 제 스스로는 한 번 정리하는 거라고 생각해주시면 되구요. 독자 제위(?) 여러분들께서는 그냥 한 번 쑥 훑어봐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러다가 픽업하면 좋을 것 같은 정보가 있으면 부디 잘 빼가주시구요. 이 연재(?)는 감히 추석 연휴 5일 중 격주로 3일 동안 계속됩니다. 넉넉하고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반디앤루니스 '반디&View 어워드' 보시다시피 제 블로그명이 '책으로 책하다'지요. 책으로 세상을 바꿔보겠다는 거창한.. 더보기
초보 블로거의 블로그 시스템 개혁 의지 표명! 안녕하세요. '책으로 책하다' 블로그지기입니다. 2013년 4월 16일에 오픈해서 쉼없이 달려왔네요. 어느덧 콘텐츠는 80개를 넘었고, 방문자수도 어언 10000명을 훌쩍 넘어서 잘 달리고 있어요~많은 관심과 방문, 정말 정말 감사드립니다!!! 제가 올해로 30살이 되었는데,(신비주의 철폐!) 제대로된 블로그 관리를 처음 해봐요. 그래서 처음에는 열심히 콘텐츠만 올렸죠. 그러면 많은 사랑을 받을 줄 알았고요~과정이 결코 쉽지만은 않았어요ㅠ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2개월 간의 과정은 과감히 삭제했습니다! 나름 확고한 시스템 정하려 합니다. 월, 수, 금 - "오마이뉴스" 기사(주로 서평)를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제일 힘들지만 메인 작업입니다. , , 파트 화, 목 - 개인적으로 재미있게 봤고 또 봐도 재미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