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핑의 시작부터 현재 그리고 미래까지 <도핑의 과학> [신작 도서 리뷰] 지난 8월 6일, 제32회 도쿄 올림픽이 막바지로 향하고 있던 그때 한국과 브라질의 여자배구 4강전이 있었다. 세계 랭킹 14위의 우리나라 여자배구가 4강 신화를 써낸 한편에선, 브라질 에이스 카이세타가 도핑에 적발되어 경기에 나서지 못하고 귀국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그녀는 금지약물이 우연히 몸 안으로 들어갔다며 일말의 고의성이 없었다는 걸 호소했지만, 결과는 바뀌지 않았다. 이와 관련해 한국도핑방지위원회는 '도핑방지규정 위반행위는 선수의 고의성 여부와는 무관하게 성립되며 세계반도핑기구는 엄격한 책임원칙을 채택하고 있습니다'라고 못박는다. 도핑은 운동선수가 일시적으로 경기 능력을 높이기 위해 종류를 불문하고 해당 종목에서 금지된 약물을 복용 또는 주사하는 것을 말한다. 여기에 빠른 속.. 더보기
힘과 힐링의 원천, 음식에의 행복 방정식 <남극의 쉐프> [오래된 리뷰] '음식 영화'라는 장르가 명확히 정해져 있는 건 아니지만, 주기적으로 만들어져 우리를 찾아온다. 그중에 '일본' 음식 영화가 특히 자주 만들어지기도 하고 장르화되어 있기도 하다. 등의 영화들이 자연스레 떠오르는 것이다. 들여다보면, 하나같이 '힐링'을 표방한다는 걸 알 수 있다. 이른바 '일본 음식 힐링 영화'를 떠올릴 때 낄 만한 영화 한 편이 더 있으니, 가 그것이다. 이 영화의 주인공이자 실제 남극 관측 대원으로 조리를 담당했었던 니시무라 준의 에세이 "재미있는 남극 요리인"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코로나19로 어느 때보다 집밥이 성행하고 있는 요즘 보고 힐링받기에 적당하지 않을까 싶다. 보다 자세히 후술하겠지만, 북극과 달리 남극은 아무것도 살 수 없는 곳으로 온갖 관측이 필요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