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리미어리그

이번 시즌 EPL, 여러모로 역대급이다! 2015~2016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가 열흘 가량 남았다. 지난해 8월에 시작해 9개월을 달려왔다. 초중반부터 '레스터시티'가 상위권으로 올라오더니 급기야 1위까지 탈환, 36라운드에서 맨유와 비겨 우승이 늦춰졌지만, 바로 다음날 토트넘이 첼시와 통한의 무승부를 기록하며 우승을 확정지었다. 창단 132년 만의 우승이다. 한편 맨유는 4위 경쟁에서 한 발 늦춰진 것 같다. 2016~2017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진출은 요원해 보인다. 2013~2014 시즌 7위, 2014~2015 4위에 이어 이번에는 마지막 2라운드 결과에 따라 5~7위가 가능하다. 이정도면 명문의 확실한 몰락이다. 이번 시즌 진정한 명문의 몰락은 첼시다. 초반 역대 최악급의 부진으로 강등권까지 가능하다는 진단이 있었지만, 히딩크 .. 더보기
2015/16 오리무중 EPL, 어디로? 2015/16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이하 'EPL')이 그 어느 때보다 뜨겁다. 리버풀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충격적인 성적, 사우샘프턴의 활약 등 항상 여러 이슈들이 있어 왔지만, 이번엔 그 정도가 다르다. 활약의 정도와 충격적인 성적의 정도가 역대 그 어느 시즌보다 심하다. 심각한 수준이다. 총 38경기를 하는데, 2015년 12월 16일 현재 16경기까지 치렀다. 거즌 시즌의 중반까지 진행된 것인데, 순위가 가히 충격이다. 초반 반짝 돌풍일 줄 알았던 '레스터 시티'가 여전히 선두를 지키고 있다. 10승 5무 1패로 단 한 번 패했을 뿐이다. 유럽 6대 리그 선두 팀 중 현재까지 1패를 한 팀은 극히 드물다. 프랑스의 '파리 생제르맹'이 무패 행진을 하고 있고, 독일의 '바이에른 뮌헨'이 1패를 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