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류멸망

재미도 없고 잘 만들지도 못했지만 인기는 많다! <마더/안드로이드> [넷플릭스 오리지널 리뷰] 북미 박스오피스가 전통적으로 전 세계 영화 흥행 시장을 선도했었다면, 코로나 팬데믹 이후 서서히 넷플릭스 시청 순위가 그 자리를 대체하고 있다. 머지 않아 넷플릭스 시청 순위가 영화를 만드는 사람과 영화를 보는 사람의 인식 속에 굳건하게 자리잡지 않을까 싶다. 그런 관점에서 을 밀어내고 넷플릭스 한국의 TOP 영화 부분 1위를 꿰찬 후 꽤 오래 유지했었고 TOP 10 안에 꾸준히 자리잡고 있는 의 존재가 새삼 흥미롭다. 는 작년 12월에 '훌루'를 통해 미국에서 공개된 후 1월에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서 공개되었는데, 결코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진 못했다. 비평적으로 말이다. 보다 자세히 후술하겠지만, 이도 저도 아닌 디스토피아 SF 스릴러라고 할 만하다. 그럼에도 흥행.. 더보기
더할 나위 없이 가장 무서운 재난 영화 <돈 룩 업> [넷플릭스 오리지널 리뷰] 코로나19로 벌크업해서 가속화한 넷플릭스는 그 이전부터 이미 한 해 농사의 전략을 짜서 성과를 내고 있었다. 넷플릭스 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 드라마판을 뒤흔드는 시리즈를 제작하고, 최근 몇 년 동안 아카데미 다큐멘터리상을 휩쓸다시피 할 정도로 작품성 있는 다큐멘터리를 내놓고 있고, 범죄 다큐멘터리 하면 넷플릭스가 생각날 정도의 행보를 보이고 있다. 그런 와중에 2018년부터 본격적으로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큰 호평을 받는 영화들을 연말에 몰아서 쏟아내고 있다. 간략하게나마 훑어보면 다음과 같다. 2018년 , 2019년 , 2020년 , 2021년 이다. 하나같이 주옥같은 감독에 각본에 출연진이 눈에 띈다. 누가 봐도 영화제 수상을 노렸다고 볼 수밖에 없는 작품들이다. 그런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