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행록

[명심보감] 어떤 운명인지 알 수 없는데, 운명 타령? - 공자가 말하기를, "죽고 사는 것은 명에 있고, 부자가 되고 귀하게 되는 것은 하늘에 있다." 하였다. - 모든 일에 분수가 이미 정해졌는데 세상 사람들은 쓸데없이 바쁘게 군다. - 에 말하기를, "화는 요행으로는 면치 못할 것이며 복은 한 번 받으면 두 번 다시 구할 수 없다." 하였다. - 때가 오면 바람이 왕발(王勃)을 등왕각(騰王閣)까지 보내 주어 글을 지어 이름을 높이게 하듯이 일이 잘 되게 하고 운수가 나쁠 때는 벼락이 천복비(薦福碑)에 떨어져서 이때까지 애쓴 것이 수포로 돌아간다. - 열자(列子)가 말하기를, "어리석고 귀먹고 고질병이 있고 벙어리라도 집은 호화롭고 부자로 살 수 있으며, 지혜가 있고 총명한 재질을 가진 사람도 도리어 빈궁하게 사는 수가 있다. 이로 보면 사람의 모든 일은.. 더보기
[명심보감] 착함은 옳은 것이고, 악함은 그른 것이다? - 공자(孔子)가 말하기를, "착한 일을 한 사람에게는 하늘이 복을 주고, 악한 일을 한 사람에게는 하늘이 재화를 준다." 하였다. - 중국 한(漢)나라 소열제(昭烈帝)가 죽음에 임하여 아들인 후주(後主) 선(禪)에게 조칙(詔勅)을 내려 말하기를, "악한 일이 아무리 작은 일이라도 하지 말고, 착한 일은 아무리 작은 일이라도 하지 않아서는 안 된다." 하였다. - 장자(莊子)가 말하기를, "하루라도 착한 일을 생각하지 않으면 모든 악한 마음이 저절로 싹터 일어난다." 하였다. - 강태공(姜太公)이 말하기를, "착한 것을 보거든 마치 목마른 사람이 물을 본 것처럼 주저하지 말고 행하고 악한 것을 듣거든 마치 귀먹은 것처럼 못들은 체하라." 또 말하기를, "착한 일은 탐내서 자기가 행하도록 하고 악한 일은 .. 더보기